메뉴 건너뛰기

LJH퍼니처랩

Diary - 소소한일상

  1. 이른 봄 준비. 꽃씨 파종

    올해는 계획하는 바가 있어 일찌감치 봄 준비를 합니다. 이곳 청운은 4월에도 영하로 떨어지기 때문에 농작물을 일찍 심으면 얼어죽기 십상입니다. 4월 보름은 지나야 안정권 입니다. 작년엔 3월 초부터 꽃씨 파종한 40구 짜리 포트 20판을 낮에는 밖에 내 놓고 밤에는 집 안에 들여놓기를 한 달여.. 힘들게 150구 발아에 성공했는데 서울에 일이 있어 늦게 들어와 피곤하기도 ...
    Date2021.02.21 Category시골Life Views3
    Read More
  2. 안쓰러운 나의 애마

    여러가지 상황으로 인해 애마를 1년이 다 되도록 쳐박아 두었는데 얼마전 집 청소를 하다 눈에 들어온 하드케이스 안쓰러운 마음에 한 번 열어 봅니다. 헐 !!!!! 기타줄에 녹이 슬다 못해 꽃이 피었네요ㅠㅠ. 미안하다~ 청소를 마치고 바로 애마에게 달려가 대대적인 셋팅을 시작합니다. 하드케이스에 넣어 뒀지만 작년 가을 너무나도 습한 날씨를 이겨내지 못한 모양입니다. 털...
    Date2021.02.15 Category일상 Views4
    Read More
  3. 3번째 상표등록

    이것저것 참 열심히 하긴 하는데.. 언제 써먹나.. 반려안되고 한방에 통과했지만 1년 하고 2개월이나 걸린 상표등록.
    Date2020.11.30 Category일상 Views191
    Read More
  4. 김장 도전~!

    작년엔 장모님과 80포기 김장을 했는데 여기저기 막 퍼주다 보니 정작 봄이 오기도 전에 우리가 먹을 김치가 떨어져 버렸다는.. 올해는 장모님 몸이 많이 불편해져서 김장을 혼자 덤벼보기로 결정. 작년엔 12월 초에 김장을 했는데 올해는 좀 일찍 시작합니다. 일주일간 유튜브 열심히 보고 김장 공부를 합니다. 필요한 재료들도 빠짐없이 필기합니다. 학교 다닐 때 이렇게 공부...
    Date2020.11.21 Category시골Life Views93
    Read More
  5. 6개월 지난 솔순주 담근 후기

    솔순주를 담근지 6개월이 지났습니다. 봄에 담가 서늘한 곳에 두고 중간중간 가스 빼주며 무슨 맛일지 기대가 되었는데 어느덧 겨울이 되었습니다. 이래저래 검색해보니 누구는 솔순을 계속 담가 놓고 숙성을 해야한다 누구는 6개월 지나 건져내고 숙성을 해야한다 다 달라서 저는 건져내고 숙성하는 방법을 선택합니다. 일단 한 모금 맛을 봅니다. 우와~ 입안 가득 솔 향이 퍼...
    Date2020.11.16 Category시골Life Views119
    Read More
  6. 제4회 소병진과 제자들전

    8월에 열릴 계획이었는데 코로나 덕에 2번이나 연기된.. 하지만 카다록이랑 현수막의 날짜는 전부 8월 ㅋ 또 연기되진 않겠지..
    Date2020.11.12 Category일상 Views322
    Read More
  7. 용접을 배우다

    오래전부터 생각만 해오던, 재료의 다양성을 위해 용접을 배우기로 마음먹었으나 역시나 시골엔 배울곳이 없었고 그나마 내 상황에 맞는 곳이 3시간 거리 영등포 소재의 학원. 아직도 깜깜한 하늘에 별이 반짝이는 새벽에 일어나 나간다는게 쉽지만은 않은데. 어쩔수 없는 동기부여를 만들기 위해 자격증까지 도전하기로 결정. 추운 날씨임에도 비지땀 흘려가며 열심히 지지고 ...
    Date2020.11.10 Category일상 Views246
    Read More
  8. 항아리 아트(?)

    몇 만년 만에 만져본 붓. 페인트 냄새에 머리는 지끈지끈.
    Date2020.11.05 Category일상 Views199
    Read More
  9. 애썼네~

    오래전부터 영상컨텐츠는 꼭 다뤄야 겠다고 마음먹긴 했으나 시간적 지역적 제약이 너무 많아서 엄두를 못내고 있었는데 코로나 덕에 모든 교육이 온라인으로 바뀌어 이참에 열심히 수강!
    Date2020.11.02 Category일상 Views232
    Read More
  10. 어익후 매스컴 탔네~

    뜬금 없는 인터뷰에 뜬금없는 기사~ ㅋ 우리 동네 활보하는 ‘기타치는 목수’ 청운면 행복마을 관리소 이진화 지킴이 ■청운면 행복마을 관리소 경기도 행복마을 관리소는 주민의 문화활동 지원과 지역 공동체 형성을 위해 지난해부터 시행된 도책 사업이다. 이곳의 ‘지킴이’들은 안전순찰, 안심귀가 및 등하교 서비스, 마을 환경관리,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 활동 등 지역 연계...
    Date2020.10.09 Category일상 Views358
    Read More
  11. 지긋지긋한 여름

    이제는 3주째 낮에도 99% 늦장마는 언제 끝날런지.. 집옆에 흐르는 계곡물 소리가 이제는 슬슬 짜증이 난다.
    Date2020.08.02 Category일상 Views205
    Read More
  12. 나무심기

    주문한 나무들이 도착했습니다. 여기 양평은 겨울에 너무 추워서인지 작년에 실패한 매실과 대추 그리고 산수유를 추가했습니다. 일단 화분에 옮겨 심습니다. 내년에 마당에 심을 자리를 잡고 옮겨 심을 계획입니다. 물도 흠뻑 줍니다. 잘 자라라~ 올 겨울만 잘 넘겨보자꾸나~
    Date2020.06.18 Category시골Life Views147
    Read More
  13. 보리수주 담그기

    심은지 3년 차 되는 왕보리수. 드디어 빠~알간 보리수를 맺기 시작합니다. 알도 크고 탐스럽네요 많은 양은 아니지만 열심히 가꾼 보람이 있네요. 내년엔 더 많이 열리길 기대하며... 안타깝게 500g 남짓이네요. 잘 씻어서 물기를 빼주고 술 담글 준비를 합니다. 지난 번 솔순주에 이어 이번에도 비율은 보리수(1) : 담금술(3) 입니다. 보리수가 좀 부족해 앞 집 형님네에 있는 ...
    Date2020.06.13 Category시골Life Views296
    Read More
  14. 솔순주 담그기

    5월의 중순이 지나고 있습니다. 시골생활 3년 차.. 올해도 이것저것 도전해 봅니다. 작년에 왕보리수로 술 담그기에 처음 도전해서 그 해 가을 너무나도 향긋한 술 맛에 매료되어 다른 것도 덤벼봅니다. 시골에 살아서인지 나이를 먹어가면서 몸에 좋은 걸 찾는 게 당연한 것인지.. 지난 달 앞 마당의 신이화(목련)도 직접 따서 일일이 꽃잎 펴서 말리고 꽃차로 마셔보며 비염에...
    Date2020.05.22 Category시골Life Views182
    Read More
  15. 메리골드 옮겨 심기

    작년에 심어논 메리골드 씨를 받아두었다가 지난 한 달여간의 노력 끝에 하나 둘 발아 되기 시작합니다. 이곳 양평은 추워서 그런지 발아시키기가 쉽지 않네요. 집 주변 축대 틈틈이 옮겨 심습니다. 메리골드 국화과의 한 해살이 꽃으로 우리말로는 금잔화라고 합니다. 5월부터 11월까지 쭈~욱 꽃을 볼 수 있죠. 꽃차로 더 유명해 눈에 좋은 성분이 많이 함유되어 있다고 합니다...
    Date2020.05.15 Category시골Life Views86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0 Next
/ 10

Online Network

네이처위드 YouTube Facebook Instagram Kakao Talk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