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JH퍼니처랩

Furniture Lab - 설계/디자인

 

중국은 고대 시대부터 벌써 현대와 같은 디자인의 가구를 만들었다고 합니다.

그 중에서 명, 청 시대의 가구를 최고의 기술과 디자인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디자인 DB의 해외리포트 기사를 발췌한 내용입니다.

----------------------------------------------------------------

 

올해 4월 9일부터 13일까지 열린 밀라노 디자인 위크 기간 동안 중국 디자인 특별전이 개최되었다. 전시는 ‘먹고, 마시다’는 일상적인 개념에서 접근해 ‘대중국의 맛’이라는 주제로 중국인의 도시 생활의 급격한 변화를 엿볼 수 있는 작품들을 소개했다. 크게 <현대 중국 민간예술 디자인전>과 <중국 가구 브랜드전>으로 나누어 기획했지만 큰 맥락은 가구이고, 두 전시가 눈에 띄게 구분되지는 않는다.

이번 전시의 주최 측은 기획단계에서부터 중국 국가관 개념으로 야심 차게 준비했다. 베이징 디자인 위크 조직위원회, 중국 대형 가구백화점인 홍성 메카론(红星美凯龙)과 유명 예술가이자 중국 고유의 수공업 부활을 위해 노력하는 주저친(朱哲琴), 유명 가구디자이너 주샤오졔(朱小杰)가 공동 기획했다. 특히 홍성 메카론(红星美凯龙)은 중국 전역 80개 도시에 100개가 넘는 대형 매장을 보유하고 있고, 매장당 20~30만  제곱미터의 대형공간에 전 세계 고급 가구 브랜드가 입점해 있다. 이번 전시도 홍성 메카론의 영향력에 힘입어 입점해있는 중국 가구 브랜드가 총출동했다고 할 수 있다.

작년 밀라노 디자인 위크 전시에서는 ‘앉다(Take a seat)’라는 주제로 의자에 집중하며 조심스럽게 중국 디자인을 선보였다면 올해 전시는 탁자, 병풍, 소품, 조명 등으로 범위를 확대하며 팔릴 수 있는 디자인을 적극적으로 홍보했다. 이번 전시에서 주목할 만한 몇 가지 디자인을 소개한다.


산수화의 정신을 표현하는 가구들
병풍은 최근 중국에서 공간을 구획하는 오브제로 주목받기 시작하면서 각 가구 브랜드에서 빠지지 않고 선보이고 있다. 중국 전통 병풍이 산수나 인물을 그림을 그리거나 조각해 사용했다면, 첸다루이(陈大瑞)의 "청사(青纱)"는 월넛 소재의 결을 그대로 살리며 산수화 느낌을 감각적으로 표현했다. 병풍의 각 부분은 단독으로 움직여 원하는 정도의 음영을 연출할 수 있다. 역시 첸다루이가 디자인한 소파 "눈(Snow)"은 반쯤 벽에 둘러싸인 건축적 공간을 소파에 구현하며 복잡하고 시끄러운 도시에서 조금이나마 안식처를 제공하려는 의도를 표현했다. 부드러운 촉감, 온화한 색조, 변화하는 나뭇결 무늬를 통해 산수수묵화가 추구하는 의도를 나타낸다.

 

32480520130505170053.jpg

사진1. 첸다루이(陈大瑞)의 "청사(青纱)" 1

 

 

32480520130505171150.jpg

사진2. 첸다루이(陈大瑞)의 "청사(青纱)" 2

 

 

32480520130505170640.jpg

사진3. 첸다루이(陈大瑞)의 "눈(Snow)"

 

 

명나라 의자의 현대적 해석
중국에서 "앉다"라는 개념은 중국 국가의 시작인 상나라부터 시작되었지만, 송나라에 이르러서야 침대, 평상을 거쳐 의자에 앉는 개념이 정착했다. 국가의 문화 발전과 더불어 명나라에서 이르러 의자는 전성기를 맞는다. 중국 문화의 정수를 보여주는 명나라 의자는 아직도 중국 가구디자이너에게 큰 영향을 주고 있다. 이번 전시에 선보인 의자들도 예외는 아니었다. 기능적으로는 현대인의 생활 수요에 맞도록 기능과 높이를 조정하고 간결한 디자인을 추구했지만, 전통 제작 방식과 정신은 계승하려고 노력한 흔적이 보인다.

 

32480520130505181823.jpg

사진4. 취메이(曲美)가구의 "루시(如是) 의자"

 

32480520130505172318.jpg

사진5. 취메이(曲美)가구의 "루시(如是) 탁자와 의자 세트"

 

32480520130505175403.jpg

사진6. 유플러스마이너스(U+-)의 "루시(如洗) 의자"

 

 

32480520130505173425.jpg

사진7. 유플러스마이너스(U+-)의 "루시(如洗) 탁자와 의자 세트"

 

 

32480520130505180507.jpg

사진8. 첸옌페이(陈燕飞)의 "북 스파인(BOOK SPINE) 의자"

 

 

32480520130505181546.jpg

사진9. 첸옌페이(陈燕飞)의 "구름 흔들의자"


자연에서 영감을 얻다
연꽃은 중국인들이 사랑하는 자연물로 특히 회화에서 연꽃잎은 단골 소재다. 중국을 대표하는 건축가 장용허(张永和)는 북경 원명원 연못에서 주워온 연꽃잎 모양을 그대로 본떠 쟁반으로 만들었다. 자연의 모양새와 굴곡은 어떤 디자인보다 훌륭하다는 작가의 생각을 담았다.

 

 

32480520130505183845.jpg

사진10. 장용허(张永和)의 "연꽃 쟁반"

 

 

32480520130505200200.jpg

사진11. 롄지밍(连志明)의 "연꽃 조명"

 

 

32480520130505184518.jpg

사진12. 주샤오졔(朱小杰)의 "물방울 램프"
기존 제품인 "물방울 병"을 조명으로 활용했다. 큰 물방울과 작은 물방울이 조화를 이루며 비가 오는 풍경을 재연했다.


중국식 수납공간
마지막으로 중국의 정신을 담은 수납공간들을 소개한다. 모레스(Moreless)는 불교 18 나한의 배열에서 영감을 얻어 책꽂이를 디자인했다.

 

32480520130505182603.jpg

사진13. 모어레스(Moreless)의 "나한(罗汉) 책꽂이"

 

 

32480520130505183231.jpg

사진14. 춘자이(春在)의 "낮은 수납장"

 

 

32480520130505200733.jpg

사진15. 유플러스마이너스(U+-)의 "작은 차 박스", 사이즈 L20×W20×H14.5
찻 잎이나 다기세트를 담거나, 필요시 작은 소품을 담을 수 있는 박스다.

?

  1. 계단을 모티브로 한 높이 조절 테이블

    덴마크 출신의 디자이너이자 건축가인 Bjarke Ballisager의 계단을 모티브로한 높이 조절이 가능한 테이블 입니다. 구조상 문제가 있기 때문에 수축팽창이 없는 MDF와 같은 소재에 무늬목 작업을 한 것으로 예상되나 그의 아이디어와 창의력은 감탄할만 합니다. 누구나 쉽게 생각할 수 있는 형태일 수도 있지만 거기에 작가만의 감성과 멋진 선을 더한 작품이라 생각합니다. Tog...
    Date2021.03.19 Category디자인 Reply0 Views46 file
    Read More
  2. 가구에 활용된 평범한 자세, 옆으로 끼워넣으면 벤치되는 의자 ‘슈필바인’

    콘트라포스토(contrapposto)와 비슷하게, 독일어 슈필바인(spielbbein)은 한쪽 발에 중심을 두고 다른 발은 비스듬하게 뻗고 서있는 자세를 의미한다. 독일의 산업디자이너 페터 오토 포스딩(Peter Otto Vosding)이 만든 의자의 이름이기도 하다. 우아하게 비대칭을 이루고 있는 의자의 경사진 다리는 바로 옆 슈필바인의 가로대 위로 끼워 넣을 수 있다. “고정된 벤치가 편리하...
    Date2021.03.17 Category디자인 Reply0 Views38 file
    Read More
  3. 참신한 아이디어의 바구니(?)

    쏙 빠져드는 영상입니다. 다른 용도로도 충분히 활용해 볼 수 있는 아이디어네요. 세상에는 머리 좋은 사람들이 참 많습니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Australian Wood Review(@woodreview)님의 공유 게시물 [Instagram]
    Date2021.02.14 Category아이디어 Reply0 Views60 file
    Read More
  4. [가구디자인] Coffee Table - Ruđer Novak-Mikulić & Marija Ružić

    크로아티아의 젊은 디자이너 Ruđer Novak-Mikulić & Marija Ružić 의 Coffee Table 입니다. 곡선 작업이 많은 친구들입니다. 곡선의 작업은 굉장히 난해하기도 하지만 비율과 라운드의 값에 따라 느껴지는 느낌이 전혀 다르죠. 그럼에도 남들이 하기 어려운 곡선작업은 상당한 매력이 있습니다. 많은 변화를 꾀하지만 그 안에서 균형을 찾기위한 노력이 보이는 테이블입니다. 디...
    Date2015.05.03 Category디자인 Reply0 Views3428 file
    Read More
  5. [가구디자인] 핸스 베그너 탄생 100주년 기념전

    디자인 DB 디자인 리포트의 한스 베그너 탄생 100주년 기념전시 리뷰 입니다. 코펜하겐 시내에 위치한 덴마크 디자인 뮤지엄에서 핸스 베그너 탄생 100주년 기념전이 4월부터 11월까지 열리고 있다. 디자인 뮤지엄에서 열리고 있는 핸스 베그너 100주년 기념전 (사진: 페닐르 클렘프, 디자인 뮤지엄) 덴마크의 가정 집들을 방문하다 보면 많은 유명 디자인 가구들을 볼 수가 있...
    Date2014.07.08 Category디자인 Reply0 Views2205 file
    Read More
  6. [가구디자인] 하이엔드 가구 브랜드 반무(Banmoo)의 신작들

    디자인 DB 해외리포트의 중국디자이너 뤼용중의 기사를 발췌했습니다. 하이엔드 가구 브랜드 반무(Banmoo)의 신작들 상하이를 기반으로 하는 하이엔드 가구 브랜드 반무(Banmoo)의 신작들을 소개한다. 반무(Banmoo)는 2006년 중국 유명 건축가이자 예술가인 뤼용중(吕永中)이 상하이에 설립한 브랜드이다. 1968년생인 설립자 뤼용중은 상하이 퉁지대학 건축과 교수, IF 중국 심...
    Date2014.03.11 Category디자인 Reply0 Views4464 file
    Read More
  7. [공간디자인] 휴식이 필요한 사람들을 위한 Berge Project

    디자인 DB 해외리포트의 Nils Holger Moormann의 리포트 입니다. 여름 휴가철이 끝나가는 요즘, 아쉬울 수밖에 없는 때이지만 그래도 SNS를 통해 알 수 있는 한국 지인들의 기분이 좋은 이유는 긴 추석 연휴가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다. 이미 이 기간 내의 유럽이나 동남아행 항공권이 매진 사례를 보인다는 기사를 접한 적이 있는데 많은 사람에게 휴식이 필요하고 있다는 생각...
    Date2013.09.09 Category디자인 Reply0 Views6769 file
    Read More
  8. [가구디자인] 남자 가슴에 여백을 품다

    디자인하우스의 2012서울디자인페스티벌의 리뷰입니다. 2012서울디자인페스티벌, <진변진용>展 남자 가슴에 여백을 품다 살기 위해서 채워야 했던 시대도 있었지만, 이제는 좀 비워야 할 때다. 21세기 CEO의 공간 <진변진용眞變眞用>은 내 한 몸 쉴 곳까지 채우고 있는 우리의 공간과 삶을 돌아보게 한다. 친구, 마음이 ‘통通’하였는가? 1 의자 듀엣Duet, 디자이너 김상규. 2 문...
    Date2013.07.25 Category디자인 Reply0 Views9221 file
    Read More
  9. [가구디자인]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서 만나는 중국 디자인

    중국은 고대 시대부터 벌써 현대와 같은 디자인의 가구를 만들었다고 합니다. 그 중에서 명, 청 시대의 가구를 최고의 기술과 디자인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디자인 DB의 해외리포트 기사를 발췌한 내용입니다. ---------------------------------------------------------------- 올해 4월 9일부터 13일까지 열린 밀라노 디자인 위크 기간 동안 중국 디자인 특별전이 개최되었...
    Date2013.05.14 Category디자인 Reply0 Views4927 file
    Read More
  10. [가구디자인] 로프를 이용한 아이디어

    로프는 많은 부자재중 많이 사용하는 재료 중 하나죠. 충분히 생활속에서 응용해 볼 만한 아이디어 입니다.
    Date2013.03.28 Category디자인 Reply0 Views880 file
    Read More
  11. [가구디자인] 최근 개관한 V&A 가구 전시관

    디자인 DB의 디자인리포트 기사 내용을 발췌했습니다. 한 번 가보고 싶은 전시관이네요. 디자인을 사랑하는 이들이라면 런던에서 반드시 들러야 할 ‘머스트 고 플레이스(Must go place)’가 하나 추가됐다. 주인공은 지난해 말 세계 최대의 디자인 뮤지엄인 런던의 ‘빅토리아 앤 알버트 뮤지엄(V&A)’에 155년 역사상 처음 들어선 상설 가구관 ‘수잔 위버 갤러리(Dr Susan Weber G...
    Date2013.03.10 Category디자인 Reply0 Views7745 file
    Read More
  12. [가구디자인] 책 처럼 펴지는 의자(Take a Seat)

    디자이너 Darris Hamroun의 작품 'Take a Seat' 입니다. 앉고 싶을 때 언제든지 펴서 앉을 수 있고 책 처첨 접어서 휴대하거나 보관할 수 있는 의자라고 합니다. 뭔가 간지가 좔좔 흐릅니다~ 이렇게 책 모양으로 접을 수 있답니다. 진짜 접으니 책같네요~ 책이라고 선물로 줘도 속을거같다능..;ㅋ 의자에 앉아서 책을 볼 생각은 하지만 의자를 책 같이 접어서 휴대할 생각은 한...
    Date2012.07.16 Category디자인 Reply0 Views14770 file
    Read More
  13. [인체공학] 작업시 동작 공간

    인체공학은 가구나 작업환경을 인간이 지니고 있는 특성에 맞도록 상관관계를 연구하는 학문입니다. 가구는 심미적 아름다움을 통해 만족감을 주고 공간을 구성하는 장식적 역할을 하지만 이보다 앞서 인체와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아무리 아름다운 가구라 해도 사용하기 불편하면 놓고 바로보는 예술품이 아닌 이상 사용하지 않게 됩니다. 누워서 휴식을 취하고, ...
    Date2012.07.15 Category설계 Reply0 Views3196 file
    Read More
  14. [인체공학] 침실에서의 동작 공간

    인체공학은 가구나 작업환경을 인간이 지니고 있는 특성에 맞도록 상관관계를 연구하는 학문입니다. 가구는 심미적 아름다움을 통해 만족감을 주고 공간을 구성하는 장식적 역할을 하지만 이보다 앞서 인체와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아무리 아름다운 가구라 해도 사용하기 불편하면 놓고 바로보는 예술품이 아닌 이상 사용하지 않게 됩니다. 누워서 휴식을 취하고, ...
    Date2012.07.14 Category설계 Reply0 Views2334 file
    Read More
  15. [인체공학] 주방에서의 동작 공간

    인체공학은 가구나 작업환경을 인간이 지니고 있는 특성에 맞도록 상관관계를 연구하는 학문입니다. 가구는 심미적 아름다움을 통해 만족감을 주고 공간을 구성하는 장식적 역할을 하지만 이보다 앞서 인체와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아무리 아름다운 가구라 해도 사용하기 불편하면 놓고 바로보는 예술품이 아닌 이상 사용하지 않게 됩니다. 누워서 휴식을 취하고, ...
    Date2012.07.13 Category설계 Reply0 Views2990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Social Network

네이처위드 YouTube Facebook Instagram Kakao Talk
위로